교육정책
교육현장
학교탐방
대학·입시
대구교육청, 2021 대구미래교육정책기획단 발족
박순영 기자 hyun@schooli.kr입력 : 2021. 06. 17(목) 21:00
교육자치 30년 '미래교육 2030' 청사진 설계,
향후 10년간의 교육정책의제 발굴
[스쿨iTV] 대구시교육청(교육감 강은희)은 6월 18일(금) 오전 10시 대구교육팔공산수련원에서 ‘2021 대구미래교육정책기획단’ 출범식을 갖는다.

이번 정책기획단은 교육자치 30년을 맞아 지난 대구교육을 되돌아보고 앞으로의 대구교육 10년을 설계하기 위한 교육정책의제 발굴로 ‘대구미래교육 2030’의 청사진을 그린다. 2021 대구미래교육정책기획단은 8개 분과 38명으로 구성됐으며, 학교 현장의 교장과 교감․교사, 교육청의 장학사․교육연구사, 교육행정직 등이 고르게 참여한다.

박정곤 동문교 교장을 단장으로 유치원 분과 권정희 옥빛유치원장, 특수학교 분과 하미애 예아람학교장, 초등학교 분과 김의주 덕인초 교장, 중학교 분과 박미숙 구지중 교장, 일반계고 분과 장재화 운암고 교장, 특성화고 분과 송우용 대구공고 교장, 행정일반 분과 김충하 학생문화센터 총무부장으로 구성했다.

또 학계와 교육계 전문가, 언론 및 시민단체 등으로 구성된 대구미래교육정책자문위원의 자문을 통해 대구미래역량교육체계 수립에 내실을 기할 계획이다.

4차 산업혁명 시대, 새로운 교육에 대한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강은희 교육감은 취임과 함께 한 아이도 놓치지 않고 미래역량을 기르는 교육에 주력해 왔다. 창의·융합형 미래인재를 기르기 위한 수업 및 평가의 개선, 국제 바칼로레아 프로그램의 선도적인 도입, 소프트웨어교육과 메이커 교육의 기반 확산, 학교 급별 진로진학교육 지원 체계화, 1수업 2교사제를 비롯해 한 아이도 놓치지 않고 다 품는 교육을 위한 지원, 교원들이 학생과 수업에 전념할 수 있는 여건 조성 등 그동안 대구교육은 미래를 대비할 새로운 교육을 위해 의욕적으로 정책을 펴 왔다.

2021 대구미래교육정책기획단은「대구미래교육 2030」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성큼 다가온 미래교육을 선제적이고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또한 교육자치 30년을 맞이하는 올해 지난 대구교육의 발자취를 되돌아보고 앞으로 10년간 대구교육의 중장기 교육정책의제를 발굴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대구광역시교육청은 미래교육의 새로운 방향 전환을 위해 4월부터 3개월간 각 분야의 전문가 그룹을 통한 FGI(표적집단 심층면접), NGT(명목집단인터뷰)를 통해 대구교육에 대한 의견을 경청하고, 교육공동체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미래교육정책의제를 발굴하고 정책으로 구체화시킨다는 방침이다.

박정곤 대구미래교육정책기획단장은 "'대구미래교육 2030'을 통해 지금까지의 대구교육을 새로운 관점에서 다시 점검하고, 다변화 시대에 새로운 미래교육을 설계해 보겠다."고 밝혔다.

강은희 대구시교육감은 "코로나19로 인한 위기 상황에서 학생, 학부모, 교사 모두에게 보다 유연하고 미래사회에 걸맞은 제대로 된 교육, 새로운 교육에 대한 요구를 확인할 수 있었다. 이러한 요구를 이번 정책기획단에서 잘 반영해 한 아이도 놓치지 않고, 모든 아이가 성장하는 대구미래역량교육의 새로운 기반을 다진다면 어려운 시기에 망망대해를 헤쳐 나가는 든든한 항해도가 될 것" 이라고 강조했다.



교육현장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스쿨iTV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