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영남권
호남권
충청권
강원·제주
충남교육청, '직업계고 학생, 취업과 대학진학'이 동시에 가능
이한구 hyun@schooli.kr입력 : 2021. 09. 30(목) 18:04
도제학교 간담회에서 관계자들이 김지철 충남교육감의 의견을 듣고 있다
산학일체형 도제학교 기업과 학생 간담회 실시
[스쿨iTV]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산학일체형 도제학교에 참여하는 학생과 기업 관계자를 대상으로 일진전기(홍성군 소재)에서 ‘도제학교 간담회’를 30일 실시했다.

이번 간담회는 고숙련 기술인 양성 프로그램에 대한 현장의 의견을 듣기 위해 마련됐으며, 홍성공업고(도제학교) 학생, 일진전기(도제기업) 관계자, 우송정보대 총장 등이 참여했다. 간담회 결과는 산학일체형 도제학교 지원 방안에 반영할 계획이다.

산학일체형 도제학교는 학생이 학교와 기업을 오가며 주요 직무분야 중심으로 기초이론을 배우고, 현장실무에 필요한 교육을 받는 한국형 도제식 교육 형태를 말한다.

또 교육청은 지역 산업 여건에 맞는 ‘고숙련 기술인 양성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 프로그램으로 학생들은 취업과 전문학사 학위 취득이 동시에 가능하다

고숙련 기술인 양성 프로그램은 기업에서 산업현장 직무교육을 받는 학생들이 취업한 상태에서 기업이 요구하는 직무교육을 고등학교부터 대학까지 연계해 제공하는 것이다.

간담회에 참여한 학생은 “도제학교 프로그램으로 고등학교 2학년 때부터 학교에서 기초 기술교육을, 회사에선 기업 맞춤형 기술교육을 받아 졸업 후 전문기술인으로 일진전기에서 일할 수 있을 것 같다.”며, “취업과 동시에 우송정보대학에 진학해 주말에 학업을 이어나갈 수 있어 기대가 크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지철 교육감은 “미래사회는 평생학습시대로 우리 학생들도 취업 후 자신에게 필요한 교육을 받아 성장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우리 교육청은 직업계고 학생들이 취업 후 대학 진학을 통해 4차 산업혁명시대 기술·기능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산학일체형 도제학교, 고숙련 기술인 양성 프로그램 등 취업 후 대학연계 직업교육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충청권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스쿨iTV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