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미정 의원, ‘지역사회 재택의료 어떻게 가능한가?’ 토론회
장현덕 기자 hyun@schooli.kr입력 : 2021. 12. 03(금) 17:09
[스쿨iTV] 경기도의회 기획재정위원회 원미정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산8)이 주최하고 발제를 맡은 「지역사회 재택의료 어떻게 가능한가?」 토론회가 2일(목) 안산시 단원구청 단원홀에서 개최됐다.

경기도의회 원미정 의원과 경기연구원, 안산의료사협(경기쿱), 한국의료사협연합회 경기지부가 공동주최·주관한 이번 토론회는 지난 10월 원미정 의원이 대표발의한 '경기도 재택의료센터 지정 및 지원에 관한 조례'가 제정돼 제도적 장치가 마련됨에 따라 지역사회 통합돌봄서비스와 연계해 지역사회 재택의료에 대한 실행 방안을 논의하고자 마련됐다.

원미정 의원은 '경기도 재택의료센터 지정 및 지원에 관한 조례'의 소개를 통해 “이 조례를 기반으로 경기도는 재택의료센터에 대한 경기도모형을 개발하고 시행 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하며, “오늘 토론회에서 나온 전문가분들의 의견을 수렴해 빠른 시일 내에 실현될 수 있도록 예산편성 및 기본계획 수립 등 구체적 정책추진에 앞장서 나갈 것이며 경기도 정책을 통해 전국적으로 재택의료 서비스가 확산될 수 있도록 선도적인 역할을 해 나가겠다” 라고 말했다.


이어 원 의원은 “재택의료센터는 고령자나 거동이 불편한 사람의 집으로 의료진이 방문해 필요한 진료 및 간호, 재활 등을 제공하는 의료서비스로 경기도 내 재택의료센터가 지정돼 운영된다면 고령자, 장애인 등 의료취약계층의 의료접근성을 개선하고 의료복지 증진과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하며 “재택의료가 지역사회에 잘 안착이 되어 도민의 건강과 복지가 더욱 향상되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이날 토론회는 경창수 한국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연합회 회장이 좌장을 맡았으며, 발제자로는 1부 주발제자로 원미정 의원과 김창오 건강의 집 원장, 최재우 건강보험연구원 통합돌봄연구센터 부연구위원이 나섰으며, 2부 토론발제자로는 전용호 인천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 이주리 안산의료사협 새안산의원 방문전담 원장, 천혜란 위드커뮨협동조합 이사장이 나서 현재 방문진료를 현장에서 하고 있는 사례 및 연구분석 결과들을 서로 공유하며, 운영상의 문제점과 보완점을 통해 앞으로 나아갈 방향에 대해 모색하는 자리를 가졌다.
피플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스쿨iTV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