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영남권
호남권
충청권
강원·제주
전남교육청, 희망의 2023년 ‘힘찬 출발’
이정희입력 : 2023. 01. 02(월) 10:39
교육감 신년사 “대전환으로 전남미래교육 새로운 지평 열자”
[스쿨iTV] 전남교육청이 2일(월) 오전 청사 2층 대회의실에서 시무식을 갖고 ‘희망의 2023년’ 새 출발을 다짐했다.

이날 시무식은 김대중 교육감을 비롯한 간부진과 1월 1일 자 본청 전입 직원, 우수·모범 공무원증서 전수 대상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현장에 참석 못한 직원들은 각자의 사무실에서 영상 시스템으로 시무식에 함께했다.

이날 시무식에서 도교육청 직원들은 신년 하례를 통해 새해 덕담을 나누고, “힘과 지혜를 모아 ‘전남교육 대전환’의 시대적 과제를 함께 이루어나갈 것”을 다짐했다.


도교육청 간부들은 이날 시무식에 앞서 목포시 옥암동 부흥산 현충탑을 참배하고 2023년 새해 첫 업무에 임하는 각오를 다졌다.

김대중 교육감은 신년사를 통해 “2023년 새해는 도민과 교육가족에게 약속했던 전남교육 대전환을 시작하는 실질적인 원년”이라며 “그 출발점은 공부하는 학교이며, 학생들이 열심히 공부하며 꿈을 펼치도록 환경을 만들어주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전남교육이 가진 장점을 최대한 활용해 도약의 기회를 만들고, 도민·교육가족과 함께 만드는 전남교육이 대한민국 교육의 표준이 되고 미래교육의 새로운 지평이 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김 교육감은 이를 위한 과제로 △ 수업이 가능한 교실과 공부하는 학교 △ 전남 미래교육 방향 정립 △ 전남형 교육자치 모델 구현 △ 교직원 지원 강화 등을 제시했다.

호남권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스쿨iTV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