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영남권
호남권
강원·부울경
제주·충청
제주도교육청, 3․15 현장 답사로 민주주의·인권교육 역량 강화
고태용 기자입력 : 2023. 08. 18(금) 15:49
김해, 마산 밀양 지역 중심 지역사 교육 역량 강화 및 평화·인권교육 전국화
[스쿨iTV]제주도교육청(교육감 김광수)은 8월 18일(금)부터 19일(토)까지 제주의 교사 및 4·3명예교사 32명을 대상으로 김해 역사 유적지, 마산 3·15의거 및 밀양독립운동 유적지 등에서 경남교육청이 실시하는‘3·15 민주주의‧인권교육 직무연수’에 참여한다.

제주, 경남교육청은 지난 2018년 업무 협약을 체결해 2019년부터 꾸준히 상호 교류 연수를 이어가며 통합적 평화‧인권교육을 안착하고 서로 지역의 역사를 전국화하고 있다.

제주 교원들은 김해박물관, 구지봉, 수로왕비릉 답사와 국립3·15민주묘지, 무학초, 남성동 파출소, 김주열열사 인양지, 3·15의거 발원지 기념관 등을 답사할 예정이다. 또한, 경남지역의 초등학교 수업사례를 공유하고 토론한다.

그리고, 밀양 독립기념관, 의열기념관, 의열체험관, 김원봉·윤세주 생가, 구 밀양경찰서터, 영남루 등을 답사하며 밀양 독립운동사를 배울 예정이다.

경남 교원들은 10월 26일부터 27일까지 제주를 찾아 평화와 인권으로 꽃피우는 4·3교육현장과 4·3유적지를 답사하며 제주의 역사를 배우고, 제주 교사들과 지역 역사 활성화에 대한 논의를 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제주․경남교육청의 공유와 교류를 통해 서로의 역사를 더욱 통합적이고 입체적으로 이해하고 근대사의 이해와 민주‧평화‧인권 감수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말했다.
제주·충청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스쿨iTV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