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정책
교육현장
학교탐방
대학·입시
충남교육청, 특수학교 등교 수업 학교 방문 점검
이은희 기자 hyun@schooli.kr입력 : 2020. 05. 28(목) 17:21
◇자원봉사자들로 구성된 학부모 통학 모니터단 운영

[스쿨iTV]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도내 특수학교가 5월 27일과 6월 3일 2단계로 나누어 등교함에 따라 안전한 등교수업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학교 현장을 직접 방문·점검했다.

도내 특수학교는 학생과 교직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등교개학을 2단계로 나누어 실시한다. 특수학교 8교 1,068명의 학생 중 1단계에는 509명의 학생이, 2단계에 559명의 학생이 등교해 학교 내 밀집도를 최소화하는 방법으로 등교수업을 실시한다.

이에 충남교육청은 특수학교의 안정적인 등교개학을 위해 아침 등교 차량 운행을 비롯해 발열체크와 학생건강상태 확인, 마스크 등 방역물품 비축 상황, 유증상자 발생에 대비한 준비 상황 등을 꼼꼼하게 점검했다.

특히, 천안인애학교는 자원봉사자들로 구성된 학부모 통학 모니터단을 활용해 학생들이 통학버스를 기다리거나, 승차 시 거리두기를 실천할 수 있도록 지도하고, 발열체크도 도와주는 등 부모와 함께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있어 모범 사례로 뽑히고 있다.

천안인애학교 김선태 교장은 “실전을 대비한 사전 모의훈련부터 학생 개인 물병 지급 및 마스크 보관함까지 학부모와 교직원 모두가 한 명의 학생도 건강을 잃는 일이 없도록 등교준비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였다.”며 “우리 교직원 모두는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학생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지속적인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탐방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스쿨iTV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