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영남권
호남권
강원·부울경
제주·충청
전남교육청, ‘자율형 미래교육선도지구’ 시범 운영
이정희입력 : 2023. 03. 22(수) 09:08
전남교육청 자율형 미래교육선도지구 체계도
영암교육지원청 시범 운영 지속가능한 미래교육 모델 발굴
[스쿨iTV]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김대중)이 2023년 전남교육 발전과제인 ‘혁신학교를 넘어 미래학교로의 전환’이라는 시대의 변화를 담은 ‘자율형 미래교육선도지구’로 영암교육지원청을 선정해 시범 운영키로 했다.

전라남도교육청은 영암교육지원청 시범 운영을 통해 학령인구 감소 및 유출로 인한 전남교육의 위기를 극복하고 지속가능한 미래교육의 모델을 만들어간다는 방침이다.

자율형 미래교육선도지구는 교육장이 교육감의 권한과 자율성을 대폭 위임받아 지역의 미래교육 방향을 설정하게 된다.

이에 따라 도교육청은 선도지구에 교육장 3년 임기보장, 충분한 예산 및 인력, 지역 장학사 선발 등을 지원한다.

또, 연구학교 지정권, 과장(센터장) 인사 추천권, 자율감사제, 자율적 조직 구성·운영 등을 위임하고, 민·관·산·학 교육거버넌스를 구축해 돌봄부터 진로·진학까지 지역교육 현안 전반에 대해 자율성을 부여한다.

도교육청은 이러한 선도지구 운영을 통해 불확실한 미래교육 환경 변화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

이를 위해 학교는 미래 핵심역량 함양을 위한 교육을, 교육지원청은 연결과 확장의 학교교육 지원을, 지역교육생태계는 지역 중심 미래교육 체제 구축에 나서며 도교육청도 지역과 함께 고민하고 지원을 강화한다.

김대중 교육감은 “교육감의 권한을 과감하게 교육장에게 위임함으로써 교육지원청과 지자체의 실질적 협력을 이끌고, 교육을 통해 지역을 살리는 지속가능한 미래교육 모델을 만들겠다.”면서 “이를 위해 교육지원청과 지자체 협력을 위한 중간조직 구축 등 다양한 지원 방안을 찾아 나가겠다.”고 말했다.
호남권 주요기사더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스쿨iTV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