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정책
교육현장
학교탐방
대학·입시
국사편찬위--LH토지주택박물관, 포괄적인 협력 관계 강화
장현덕 기자 hyun@schooli.kr입력 : 2021. 06. 18(금) 18:40
소장 자료 공동 활용을 위한
업무 협약 체결
[스쿨iTV]국사편찬위원회(위원장 김인걸)와 LH토지주택박물관(관장 심광주)은 18일 오후 2시 국사편찬위원회에서 “소장 자료의 공동 활용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한국사 관련 자료를 수집·전시하는 기관으로서 협약 체결을 통해 소장 자료를 공동으로 활용해 한국사 연구에 기여하고 국민들의 우리 역사에 대한 관심에 부응하고자 한다.

국사편찬위원회는 한국사 전(全) 시대에 걸쳐 주요 사료(史料)와 각종 역사 콘텐츠를 도서로 간행하거나 웹DB로 구축해 학계와 일반 국민에게 제공하고 있으며, LH토지주택박물관은 우리나라의 토지 및 주거문화와 관련된 귀중 자료를 수집·소장하고 있으며, 선사시대부터 현대에 이르는 한국 주거건축과 땅의 역사를 이해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전시를 국민에게 선보이고 있다.

국사편찬위원회는 지난 2000년도에 박물관이 소장한 울산 거주 지식인 심원권(沈遠權, 1850~1933)의 일기 자료를 제공받아『심원권일기』 3권을 간행하고 웹DB로 구축했으며, 올해부터 2025년까지 국역 작업을 수행해 웹DB와 도서로 제공할 예정이다.

양 기관은 소장 자료를 소기 목적에 맞게 상호 활용하도록 협력하고, 성과를 적극 공유할 예정이다.

국사편찬위원회와 LH토지주택박물관은 이번 협약 체결을 계기로 긴밀한 협력 관계를 구축해, 국가기관과 공공기관 간의 협업을 통해 한국사 연구를 활성화하고 역사에 대한 국민의 관심과 이해를 제고하는 모범적인 선례를 만들도록 노력할 것이다.

국사편찬위원회 김인걸 위원장은 “협약 체결을 통해 양 기관은 소장 사료와 사업성과를 공유해 각자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수준 높은 대국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으며, LH토지주택박물관 심광주 관장은 “국사편찬위원회와의 교류협력을 통해 우리박물관 소장자료의 가치를 높이고 보다 많은 사람들이 활용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했다.
교육현장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스쿨iTV PC버전
검색 입력폼